로고

'신랑수업' 김동완♥서윤아, “인사드리러 가니까 떨린다”...멘토군단, "혹시 상견례?" 몰입!

김정화 | 기사입력 2024/01/29 [10:29]

'신랑수업' 김동완♥서윤아, “인사드리러 가니까 떨린다”...멘토군단, "혹시 상견례?" 몰입!

김정화 | 입력 : 2024/01/29 [10:29]

 

‘신랑수업’ 김동완-서윤아가 양손 무겁게 특별한 손님을 찾아가 ‘스튜디오 멘토군단’의 과몰입을 유발한다.

 

31일(수) 밤 9시 30분 방송하는 채널A ‘요즘 남자 라이프-신랑수업(이하 ‘신랑수업’)’ 100회에서는 김동완과 서윤아가 사주 데이트를 마친 뒤, 떨리는 마음으로 ‘첫 상견례’(?)를 갖는 모습이 그려진다. 

 

이날 두 사람은 다정히 팔짱을 낀 채, “인사드리러 가니까 떨린다”며 설렘과 긴장을 감추지 못한다.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‘멘토군단’ 이승철, 한고은, 문세윤, 장영란은 “와! 뭐야?”라고 함성을 발사하면서 “혹시 첫 상견례야?”라고 잔뜩 기대한다.

 

잠시 후 김동완과 서윤아는 한 식당에 들어서 특별한 손님들을 보고서는 함박미소를 짓는데, 이 손님들은 “둘이 얼굴이 닮은 것 같다~”며 흐뭇한 미소를 짓는다. 이후 식사 메뉴를 주문하는데, 김동완은 “혹시 몰라서 (서윤아를 위해) 글루텐프리 막걸리를 따로 챙겨왔다”고 말한다. 밀가루에 민감한 서윤아를 세심하게 챙겨주는 김동완의 모습에 (상견례) 손님들은 “(김동완이 서윤아에게) 흠뻑 빠졌군~”이라고 찐 감탄한다. 

 

서윤아 역시, 양 볼을 손으로 감싸면서 부끄러워하지만, “술을 좀 마셔야겠네~”라고 받아쳐 현장을 핑크빛으로 물들인다.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에 ‘멘토군단’은 “이런 게 찐 감정 아니냐?”며 대흥분한다. 과연 김동완-서윤아가 만난 특별한 손님들이 누구일지, 시종일관 설렘과 환호가 가득했던 두 사람의 첫 상견례(?) 현장에 관심이 집중된다.

 

김동완-서윤아의 첫 상견례(?) 현장과, 박소영-신성의 달달한 필라테스 데이트가 펼쳐지는 채널A ‘신랑수업’ 100회는 31일(수) 밤 9시 30분 방송된다.

 

사진 제공=채널A ‘요즘 남자 라이프-신랑수업’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