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고

생산 후 30년 지난 ‘1993년 외교문서’ 2306권 37만여 쪽 공개

북한핵 문제, 김영삼 대통령 미 방문, 클린턴 미 대통령 방한 등 포함
서초 외교사료관에서 열람 가능…온라인 열람·청구는 6월 이후 제공

반석현 | 기사입력 2024/03/29 [16:03]

생산 후 30년 지난 ‘1993년 외교문서’ 2306권 37만여 쪽 공개

북한핵 문제, 김영삼 대통령 미 방문, 클린턴 미 대통령 방한 등 포함
서초 외교사료관에서 열람 가능…온라인 열람·청구는 6월 이후 제공

반석현 | 입력 : 2024/03/29 [16:03]

생산된 지 30년이 지난 1993년도 문서 등 외교문서 총 2306권, 37만여 쪽이 국민에게 공개됐다.

 

29일 외교부에 따르면, 이번에 공개하는 문서에는 ▲북한핵 문제(유엔에서의 토의 동향 및 각국동향) ▲김영삼 대통령의 미국 방문 ▲클린턴 미국 대통령, 미테랑 프랑스 대통령, 전기침 중국 부총리 겸 외교부장 방한 ▲한국의 UNOSOM II(소말리아 유엔평화유지군) 참여 ▲대전 세계박람회(EXPO) 개최 등을 포함하고 있다.

 

▲ 외교사료관 누리집 외교문서 원문요약 예시. (이미지=외교부)  ©



공개된 외교문서 원문은 서초동 외교사료관 내 외교문서 열람실을 직접 방문하거나 공개외교문서 열람·청구시스템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해 확인할 수 있다.

 

열람·청구시스템의 경우 올해 공개된 문서는 오는 6월 이후 이용할 수 있다.

 

원문 이용 전 외교사료관 누리집 내 외교문서 공개목록, 대한민국 외교문서 요약집 또는 외교문서 원문요약을 확인하면 열람을 원하는 문서철 식별에 도움이 될 수 있다.

 

한편, 외교부는 1994년부터 2023년까지 30차에 걸쳐 3만 5000여 권(500만여 쪽)의 외교문서를 공개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