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고

어린이집 집단급식소 6500곳 식중독 예방 위생점검

내달 2일부터 24일까지…기한 경과 제품, 보존식 보관 여부 등

반석현 | 기사입력 2024/04/19 [18:03]

어린이집 집단급식소 6500곳 식중독 예방 위생점검

내달 2일부터 24일까지…기한 경과 제품, 보존식 보관 여부 등

반석현 | 입력 : 2024/04/19 [18:03]

식품의약품안전처는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등의 예방을 위해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6500여 곳을 대상으로 오는 5월 2일부터 24일까지 지자체와 함께 위생관리 등에 대한 지도·점검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.

 

주요 점검 내용은 ▲소비(유통)기한 경과 제품(원료) 사용·보관 여부 ▲보존식 보관 여부 ▲식품의 위생적 취급과 기구 세척·소독 등 급식시설 위생관리 등이다.

 

이번 점검은 급식용 조리도구, 조리식품 등도 수거·검사해 식중독균 오염 여부를 확인한다.

 

아울러 올바른 손 씻기 방법, 노로바이러스 환자의 구토물 소독·처리 방법 등 식중독 예방 교육·홍보도 할 예정이다.

 

한편 식약처는 올해 전국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1만 800여 곳을 전수 점검하는데, 오는 5월에 전체 어린이집의 60%를 대상으로 실시한다.

 

이어 나머지 40%의 어린이집은 오는 10월에 점검할 계획이다.

 

식약처는 앞으로도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등을 대상으로 위생점검과 식중독 예방 교육을 잇달아 실시해 안전한 급식을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.

 

▲ 식중독 예방 6대 수칙(인포그래픽=식품의약품안전처)  ©

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
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