로고

안동시, 설 명절 대비 종합대책 추진

반석현 | 기사입력 2024/02/06 [16:29]

안동시, 설 명절 대비 종합대책 추진

반석현 | 입력 : 2024/02/06 [16:29]

 

안동시(시장 권기창)는 설 연휴(2. 9. ∼ 2. 12.)를 맞아 시민과 귀성객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2024년 설 명절 대비 종합대책을 추진한다.

 

시는 2월 5일(월), 권기창 시장 주재로 2024년 설 명절 대비 종합대책 보고회를 개최하여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.

 

먼저, 빈틈없는 상황관리를 위해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. 종합상황반을 비롯해 재난안전관리, 응급의료대책, 도로, 교통수송, 환경관리 등 11개 분야 120여 명의 비상근무자를 편성해 각종 사건 사고 및 시민 불편 사항에신속하게 대응한다.

 

또한 민생안정 및 지역 내 소비 촉진을 위한 다양한 대책을 추진한다. ▲물가대책 종합상황실 운영 ▲안동사랑상품권 10% 특별할인 ▲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및 물가안정 홍보 캠페인 실시 ▲농·축·수산물 등 설 성수품특별 단속 등을 통해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방침이다.

 

이와 함께, 설 명절 중 24시간 응급의료기관(안동병원, 안동성소병원, 안동의료원)이 운영된다. 연휴 기간 진료 가능한 병원 및 약국 명단은 시청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 

아울러 연휴 기간 중 공영노상, 옥동, 터미널, 시장공영, 웅부공원 유료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여 귀성객과 시민에게 주차 편의를 제공할 예정이다.

 

쾌적한 도시환경 유지를 위해 청소·환경 관리반을 운영하여 시장․상가지역 등 생활 쓰레기가 많이 발생하는 지역은 연휴 전 쓰레기 수거하고,연휴 중에는 생활폐기물 관련 민원을 신속 처리할 예정이다. 참고로, 생활쓰레기는 설 당일(2월 10일)에는 수거가 되지 않으므로, 그 전날인 2월 9일에는 쓰레기 배출 자제가 요구된다.

 

이외에도 지역 내 사회복지시설과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을 방문하여 명절에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따뜻한 관심과 보살핌으로 위문 활동을 실시하며, 설 연휴 첫날(2. 9.)에는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 맞이 인사로 훈훈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한다.

 

권기창 안동시장은 “설 연휴 동안 안동시민과 안동을 찾는 귀성객 모두편안하고 안전하게 보낼 수 있도록 종합대책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.”라며, “전 부서의 행정력을 집중해 각종 도로, 환경 등에 생활 불편사항이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하겠다”라고 밝혔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


광고